사이트 전체 검색영역
  • Facebook
  • Twitter
  • Youtube

통신원리포트

전세계 40여개 나라에서 활동하고 있는 KOFICE 통신원들이 전하는 최신 소식입니다.

각 국에서 사랑받고 있는 한류소식부터 그 나라의 문화 소식까지 매일 매일 새롭고 알찬 정보를 제공합니다.

[언론분석] ‘팔아야 귀국’ 홈쇼핑 생중계와 현지 언론 보도

  • [등록일] 2018-08-10
  • [조회]260
 

지난 84일부터 5일까지 예능 프로그램 <팔아야 귀국>팀이 말레이시아 TV홈쇼핑 ‘CJ 와우샵(CJ Wowshop)’에 출연했다. 국내에서 9월 방송 예정인 <팔아야 귀국>채널 A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4명씩 두 팀을 이뤄 각각 말레이시아와 태국에서 한국 제품을 판매하는 과정을 다룬다. <팔아야 귀국> 말레이시아 팀은 지석진, 양세찬, 성종, 제아로 현지 홈쇼핑에서 제품을 모두 판매하면 보상을 받고 귀국할 수 있게 되지만 실패하면 제품을 판매할 때까지 귀국할 수 없어 다양한 재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팔아야 귀국' 기자회견 현장을 보도한 현지 언론 출처 : 뉴 스트레이츠 타임즈' (), 메트로 티비()>

 

지난 3<팔아야 귀국>은 한국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례적으로 말레이시아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앞으로의 포부를 밝혔다. 말레이시아 한류 스타인 <런닝맨> 멤버 지석진과 양세찬, K-Pop 스타인 성종과 제아가 현지에서 홈쇼핑을 진행한다는 소식에 많은 언론이 이를 보도했고 팬들은 트위터에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팔아야 귀국>팀은 84일 오전 9시에는 치아 관리 제품인 닥터 덴탈 케어(Dr.Dental Care)’, 같은 날 오후 1시에는 마스크팩인 유핏 브이 케어(Yufit V Care Smart Pack 4D)’를 판매하는 촬영을 마쳤다. 5일 오전 11시에 진행된 홈쇼핑방송에서는 삼양 불닭볶음면 판매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이날 방송은 말레이시아 미디어 TV98TV에서 1시간 동안 생방송으로 중계됐다.

 


<홈쇼핑 방송에서 두리안을 먹는 모습 (), 두리안 먹는 모습을 긍정적으로 평가한 현지 언론(

- 출처 : MYKorea fan 유튜브 채널(), 뉴 스트레이츠 타임즈()>

 

말레이시아 현지 언론에서도 <팔아야 귀국> 홈쇼핑 방송에 큰 관심을 보였다. 현지 신문사 뉴 스트레이츠 타임즈는 한국 스타들이 냄새나는 두리안을 극복했다는 기사를 보도하며 긍정적인 모습이었다고 평가했다. 4일 오전 9시에 진행된 홈쇼핑 방송에서는 출연진들이 차례대로 두리안을 먹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지석진은 세 번 시도했는데 실패하고 지금까지 한 번도 먹어본 적이 없다. 하지만 (시청자) 여러분들을 위해 먹겠다고 말하며 두리안을 먹어 큰 환호를 받았다. 두리안은 과일의 왕으로 불리지만 동시에 악취가 심한 과일로 알려져 있다. 두리안의 두리가시를 뜻하는 말레이어에서 유래한 만큼 두리안은 말레이시아를 대표하는 과일 중 하나다.

 


<야나 삼수딘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화제의 영상 출처 : 야나 삼수딘 인스타그램 페이지>

 

반면 홈쇼핑 진행자 야나 삼수딘(Yana samsudin)이 인스타그램에 출연진과 인사를 나누는 영상을 올려 화제가 되기도 했다. 현지 시간으로 3일 올라온 영상은 지석진이 야나에게 악수를 청했으나 야나가 악수를 하지 않고 가벼운 목례 후 합장으로 인사를 나누는 장면이 담겨있다. 이후 영상에서 한국 관계자는 지석진에게 손은 종교 때문에라고 말했고 제아가 야나에게 악수를 청해 같이 악수하며 함께 웃는 모습으로 끝이 난다. 해당 동영상은 조회 수 30만 회를 돌파했으며 28천 개가 넘는 좋아요를 받았다. 누리꾼들은 멋져요’, ‘최고에요등의 반응과 ‘respect’ 등의 해시태그를 남겼다

 

<야나 삼수딘이 정중하게 인사한 모습을 보도한 기사 -출처: 키사 두니아>

 

미디어 매체 키사 두니아는 야나가 상대방의 기분을 상하지 않게 인사하는 모습을 보여줬다는 기사를 올렸고 시나하리안은 정중하게 인사한 모습으로 누리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보도했다. 브리타 하리안악수를 청한 지석진과 이를 거절한 야나 누구의 잘못도 아니다는 제목으로 기사를 게재했다. 이슬람 교리에서는 특정 직계 가족을 제외한 이성과 신체 접촉을 금지하고 있다. 브리타 하리안의 기사 제목처럼 예의를 갖춰 악수를 청한 지석진도, 악수가 아닌 다른 방식으로 인사한 야나 누구의 잘못도 없다. 하지만 회교도 독자가 많은 언론에서 이 사건을 보도한 만큼 종교적인 문제는 회교도에게 예민한 소재가 될 수 있다. <팔아야 귀국>이 말레이시아와 태국 등 외국에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만큼 문화적 차이를 좀 더 이해할 필요가 있다. 이 프로그램이 스튜디오와 야외, 한국과 해외를 배경으로 하는 만큼 예측할 수 없는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이 과정에서 자신의 생각과 서로 다른 문화를 깨닫고 이해하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이해와 공감을 통해 출연진들이 <팔아야 귀국> 영문 프로그램명인 <판매왕(SALES KING)>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

 

참고 자료

https://www.nst.com.my/lifestyle/groove/2018/08/397940/showbiz-korean-stars-beat-fear-foul-durian-cj-wow-shop

http://www.sinarharian.com.my/hiburan/yana-dipuji-tolak-bersalaman-dengan-ahli-running-man-1.864635

https://www.youtube.com/watch?v=qESoqi1fc24

https://www.hmetro.com.my/rap/2018/08/364559/bahasa-bukan-masalah-kata-selebriti-korea-metrotv

통신원이미지

  • 성명 : 홍성아[말레이시아/쿠알라룸푸르]
  • 약력 : 현) Universiti Sains Malaysia 석사과정(Business Administration)
  •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  
  • 덧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