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전체 검색영역
  • Twitter
  • Facebook
  • YouTube
  • blog

전세계 40여개 나라에서 활동하고 있는 KOFICE 통신원들이 전하는 최신 소식입니다.

각 국에서 사랑받고 있는 한류소식부터 그 나라의 문화 소식까지 매일 매일 새롭고 알찬 정보를 제공합니다.

제1회 실크로드 캘리그래피 국제전시회 이란에서 개최

  • [등록일] 2021-01-27
  • [조회]136
 

이란에서 처음으로 열린 제1회 실크로드 캘리그래피 국제전시회가 120() 테헤란에서 개최되어 많은 관심을 받았다. 캘리그래피는 손글씨를 이 용하여 구현하는 시각예술로 한국의 서예와 유사하다. 유네스코 이란국가위원회가 주최하는 제1회 실크로드 캘리그래피 국제전시회는 코로나19 때문에 한정된 인원으로 구성된 예술아카데미 회원들이 참석하는 형식으로 열렸다. 베테랑 캘리그래피 아티스트인 골람호세인 아미르카니는 행사장 연설을 통해 캘리그래피는 고귀한 지위가 항상 지켜져야 하는 소중한 유산이다. 실크로드가 경영자들이 전 세계에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다. 정치와 동떨어진 문화계 인사들과 연합을 맺어 세상에 생각을 전달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 언급했다.

 

캘리그래피 국제전시회 행사위원회 책임자인 호자톨라히 아유비는 전시회에 앞서 발표된 기자회견의 보도 자료에서 많은 유명인사들이 캘리그래피가 우리 예술의 증거라고 믿고 있다. 행사위원회는 문화 간의 대화를 믿으며 이러한 훌륭한 행사를 주최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매일 밤 다른 나라에서 온 100여 점이 넘는 작품이 업로드되고 있다. 우리는 여러 캘피그래피 아티스트들과 실시간으로 연락하고 있다. 이란 캘리그래피 협회는 행사 코디네이터로 작품들을 선정했다. 마샤드가 이벤트의 주최자이기 때문에 한 행사의 밤은 마샤드의 서예가들에게도 바친다라 전했다. 그는 또한 선정된 204점의 작품 중 일부가 나중에 마샤드의 박물관에서 출판되고 전시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1회 실크로드 캘리그래피 국제전시회 홍보 포스터 출처 : 유네스코 이란국가위원회>

 

모함마드 헤이다리 캘리그래피 아티스트는 30개국에서 203명의 예술가들이 낸 1,000여 점 이상의 작품이 접수되었다고 했다. 그는 “650여 점의 작품은 온라인 전시회에서 점진적으로 업로드 될 예정이라며, “폐막식은 128일 테헤란의 대형 쇼핑몰인 이란몰 전시회장에서 열릴 것이며 많은 대사들이 초청될 예정라 하였다. 이란 예술아카데미 연기감독인 알리레쟈 에스마일리는 저명한 캘리그래피 아트스트가들은 실크로드를 삶의 길과 예술, 문화 및 경제의 발현이라고 부르면서 서예와 예술을 향상하는 데 도움을 주었다고 했다. 1회 실크로드 캘리그래피 국제전시회 행사에서는 첫 번째 Raqs-e Qalam 전시회를 기념하기 위한 우표를 공개됐다.

 

유네스코에 따르면, 실크로드는 국가를 풍요롭게 해왔다. 문화, 종교, 언어 및 물질적 상품은 실크로드를 통해 유럽, 아시아 및 아프리카 전역의 사회에 전달됐다. 오늘날 역사적으로 해상 실크로드는 40개 국이 넘는 나라를 포함한다. 실크로드 루트는 각 국가와 민족은 각각의 문화, 전통 및 관습에 미치는 영향을 여전히 목격하고 있다. 이 방대한 네트워크는 상품과 귀중한 상품 이상의 것을 전달했다. 인구의 끊임없는 이동과 혼합은 지식, 아이디어, 문화 및 신념의 전달을 가져 왔고 이는 유라시아 민족의 역사와 문명에 깊은 영향을 미쳤다.

 

실크로드를 따라 여행하는 사람들은 무역뿐만 아니라, 실크로드를 따라 도시에서 일어나고 있는 지적, 문화적 교류에 매료되었으며, 그 중 많은 사람들이 문화와 학습의 허브로 발전시켰다. 과학, 예술, 문학은 물론 공예와 기술이 이러한 실크 로드 경로의 길이를 따라 공유되고 사회에 전파되었다. 이러한 방식으로 언어, 종교 및 문화도 서로 발전하고 영향을 미쳤다. 비단길이라고 일컫는 실크로드는 동양과 서양간의 중요한 물류교역과 문화의 교류가 활발하여 지금도 많은 영향을 주고 있다. 이란뿐만 아니라, 한국도 실크로드를 통과한 국가로 다양한 실크로드 문화행사를 거행하였고, 이란과 같이 연합하기도 하였다. 한국과 이란 두 나라의 문화교류는 실크로드 시절부터 이루어진 만큼, 앞으로 더 많은 발전이 있기를 기대한다.

 

참고자료

Tehran Times(21. 1. 23.) <Intl. Silk Road calligraphy exhibition opens in Tehran > https://www.tehrantimes.com/news/457257/Intl-Silk-Road-calligraphy-exhibition-opens-in-Tehran

Tehran Times(21. 1. 11.) <Artists from 30 countries to attend Iran Silk Road calligraphy exhibition > ttps://www.tehrantimes.com/news/456880/Artists-from-30-countries-to-attend-Iran-Silk-Road-calligraphy

통신원이미지

  • 성명 : 김남연[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 이란/테헤란 통신원]
  • 약력 : 전) 테헤란세종학당 학당장, 테헤란한글학교 교장
  •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  
  • 덧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