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전체 검색영역
  • Facebook
  • Twitter
  • Youtube

KOFICE NEWS

한국문화산업재단의 사업 및 소식, 문화산업동향 등 재단의 모든 활동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습니다.

배우 임윤아ㆍ뤄진, ‘제12회 아시아 드라마 컨퍼런스’서 특별 표창


 - ‘제12회 아시아 드라마 컨퍼런스’, 10월 30일부터 11월 2일까지 인천 영종도에서 개최

 - 임윤아ㆍ뤄진, 드라마를 통한 아시아 문화교류 기여로 특별 표창 수상 – 크로스진 축하공연

 - 한, 중, 일 및 11개 국 유명 드라마 작가-제작자 200여명 참가, 아시아 드라마 발전 방안 논의


 배우 임윤아와 뤄진(罗晋)이 '제12회 아시아 드라마 컨퍼런스'에서 특별 표창을 받는다.


 (재)한국문화산업교류재단은 오는 10월 30일(월)부터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개최되는 '아시아 드라마 컨퍼런스'에서, 배우 임윤아와 뤄진이 드라마를 통한 아시아 문화교류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특별 표창을 수상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해 중국 데뷔작 '무신조자룡'에서 1인 2역을 완벽 소화하여 호평을 받은 임윤아는, 해당 작품이 중국 전국 시청률 1위는 물론 온라인 누적 수 100억 뷰를 돌파하며 명실상부 대표 한류 여배우로 자리매김하였다. 또한 얼마 전 국내 첫 사극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왕은 사랑한다'에서도 남장과 액션 신을 불사하는 열연을 펼치면서, 작품이 방영 전부터 중국, 일본 등 아시아 국가는 물론 미주, 오세아니아, 유럽 등에 선 수출 되는 쾌거를 이룬 바 있다.


 훈훈한 외모와 출중한 연기력으로 웨이보 팔로우 1500만명을 거느리며 중국 전역에서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배우 뤄진도 수상을 위해 인천을 찾는다. 드라마 '다이아몬드러버'에 가수 비 와 함께 출연하여 화제가 된 것을 시작으로 최근 주연 작인 '금수미앙'이 국내에서 방영되며 한국 팬들에게 또 한 번 강렬한 눈도장을 찍은 뤄진은, 중국을 넘어 해외 드라마 팬들에게도 점차 이름을 알리며 차세대 글로벌 배우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번 시상식에는 일본, 대만, 싱가폴 등 아시아 각국을 종횡무진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5인조 아이돌 그룹 크로스진(CROSS GENE)이 축하 공연 무대를 꾸민다. '비정상회담'에서 활약한 일본인 멤버 타쿠야를 시작으로 '푸른바다의 전설', '20세기 소년소녀' 등에서 배우로도 이름을 알리고 있는 신원호 등 각자가 바쁜 스케쥴을 소화하고 있는 와중에도 다섯 멤버가 의기투합하여 해외 드라마 관계자들에게 K-pop의 매력을 알릴 예정이다.


올해로 12회를 맞는 '아시아 드라마 컨퍼런스'는, 지난 2006년 부산에서 처음 개최된 이후 중국, 일본 등지에서 개최를 이어오며 각국 드라마 현장을 이끄는 작가, 제작자 간 교류의 장 역할을 해온 아시아 최대 규모의 드라마 전문 컨퍼런스이다. 30일(월)에 열리는 특별 표창 시상식에 이어 다음날 31일(화)에 진행되는 컨퍼런스 본회의에서는 '경계를 넘는 드라마 : 장르, 국경, 플랫폼'이라는 주제 아래 한, 중, 일을 비롯 총 11개국의 인기 드라마를 만든 거장 200여 명이 참석하여 해외진출과 공동제작 등 아시아 드라마 발전을 위한 협력 아이디어를 함께 모색할 예정이다.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한국문화산업교류재단 문화교류팀 최유리 대리(☎ 02-3153-1777)에게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  
  •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
  •  
  • 덧글등록